2020.06.04(목)

산업종합저널

e-book

검색 폼

[그래픽뉴스] 7조원 돌파한 국내 의료기기 생산

최근 5년간 해마다 평균 9.8% 성장세

[그래픽뉴스] 7조원 돌파한 국내 의료기기 생산 - 산업종합저널 그래픽뉴스

지난해 국내 의료기기 생산실적은 7조2천794억 원으로 2018년 6조5천111억 원 대비 11.8% 증가했다.

의료기기 생산실적은 최근 5년간 해마다 평균 9.8% 성장세를 보이고 있으며, 이는 2019년 실질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인 2.0%를 약 5배 상회하는 수준이다.

수출‧입 또한 전년대비 각각 8.9%, 13.3%씩 증가*해 국내 의료기기 산업이 생산‧수출‧수입 전반에 걸쳐 성장세에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의료기기 시장규모는 2019년 7조8천억 원으로 지난 5년간 연평균 10.3%씩 확대하고 있다.

부동의 1위 생산 품목 치과용임플란트
의료기기 생산 품목별로는 치과용임플란트(1조3천621억), 범용초음파영상진단장치(4천706억), 성형용 필러(2천435억) 순이며, 상위 10개 품목이 전체 생산의 41.1%(2조9천953억)를 차지했다. 전년대비 생산액 증가율이 가장 높은 품목은 치과용전산화단층촬영장치*(75.3%)와 치과용임플란트(26.9%)다.

고령화 및 성형 관련 의료기기 수출 증가
의료기기 수출 품목 1위는 범용초음파영상진단장치(5천615억)가 3년 연속 차지했고, 다음으로 치과용임플란트(3천640억), 성형용 필러(2천549억) 순으로 조사됐다. 수출액 증가율 1위 품목은 치과용임플란트(33.9%)로, 중국, 독일, 루마니아에 수출이 증가한 것으로 파악했다.

국가별 수출액은 중국 7천152억 원, 미국 6천756억 원, 독일 2천763억 원으로 집계됐다. 수출 상위 15개 국가 중 아랍에미리트(161.1%↑), 베트남(35.8%↑), 프랑스(24.6%↑)에 진단용X선 촬영장치, 개인용온열기, 유전자검사시약 등 의료기기 수출이 크게 늘었다.

다초점인공수정체 수입증가율 1위
의료기기 수입 품목 1위는 3년 연속 ‘매일착용 소프트콘택트렌즈’ (1천771억)다. 전년에 이어 다초점인공수정체(73.8%)의 수입 증가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백내장 수술환자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등 사회 고령화에 따른 영향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체외진단용 시약 생산․수출 규모 확대 예상
체외진단용 시약의 2019년 생산액은 3천780억 원, 수출액은 5천12억 원으로 전년대비 각각 9.2%, 3.1% 감소했으며 수입액은 5천128억 원으로 11% 증가했다. 이번 실적은 코로나19가 발생하기 이전인 2019년 실적으로 코로나19 진단시약의 생산‧수입‧수출 실적이 반영되지는 않았다.

다만, 지난해 의료기기 총 생산액의 5.2%, 수출액의 11.6%를 차지하고, 고위험성감염체면역검사시약* 등이 2년 연속 생산‧수출액 상위 30위내 포진하고 있어 체외진단기기 분야의 성장 가능성이 이미 통계적으로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

올해 코로나19 체외진단용 시약의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체외진단용 의료기기의 안전성 확보와 국제경쟁력 강화를 위해 '체외진단의료기기법'이 제정되는 등 체외진단용 시약 분야는 지속적으로 규모가 커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식약처는 지난해 '의료기기산업 육성 및 혁신의료기기 지원법'(의료기기산업법), '체외진단의료기기법' 제정을 통해 의료기기산업 육성을 위한 기반을 마련했다. 올해 '의료기기산업법'과 '체외진단의료기기법' 본격 시행을 통해 우수한 의료기기의 신속한 제품화를 지원하고 국민 건강 증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밴드 PDF

0 / 1000
ad광고추천제품

많이 본 뉴스

1991년 창간  산업종합저널

1991년 창간 산업종합저널

[통권 344호]
제30 - 06월

e-Book 보기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

추천제품

1/8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