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금)

산업종합저널

e-book

검색 폼

‘공장설립온라인지원시스템’ 공장설립 인허가 업무 가능

‘공장설립온라인지원시스템’ 공장설립 인허가 업무 가능 - 산업종합저널 업계동향

신고중심이던 어려운 공장설립이 보다 개선됐다.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산업단지공단은 공장설립온라인지원시스템(Factory-On, www.factoryon.go.kr)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팩토리온은 공장설립 인허가 업무를 온라인으로 처리하기 위해 지난 2010년 개발했다. 하지만, 공장설립에 필요한 입지정보, 관련 기업정보, 인허가정보 지원기능이 부재, 기업은 법령을 직접 찾거나 여러 담당공무원을 찾아야 했고, 담당공무원도 공장설립 관련 법령이 많아 어려움을 호소해왔다.

산업부와 산단공은 위와 같은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해 8월부터 팩토리온에 공장설립분석 서비스를 개발, 27일부터 8개 시군구에서 시범운영한 뒤 7월말 쯤 전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팩토리온은 크게 2가지 면에서 개편됐다. 우선, 기업(민원인)들이 공장부지를 쉽고 빠르게 찾을 수 있도록 공장설립분석서비스를 신설하고, 기존 시스템도 기업(민원인)의 공장설립신청 부담과 지자체 공무원의 인허가 업무부담을 경감하는 데 주안점을 뒀다.

새롭게 시작하는 공장설립 분석서비스는 기업(민원인)에게 토지·건축물의 입지정보, 주변 관련 기업 등의 정보, 인허가 관련 정보를 제공해 공장부지 선정을 지원한다. 입지현황(용도지역)을 분석해 공장설립 가능여부를 판별하고, 주변의 유사업종공장·편의시설·인구현황 등을 검토해 제공한다.

산업단지와 비산업단지의 공장설립을 위한 관련 법령·조례·필요서류 등의 인허가 정보를 분석해 공장설립 가능여부를 최종적으로 안내한다. 따라서, 기업(민원인)의 공장설립 신청, 지자체 담당공무원의 인허가처리 업무시스템을 개편해 업무처리 부담을 경감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공장설립 신청시스템이 대화식 시스템*으로 변경되고, 신청메뉴도 간소화되며, 공장설립 신청서와 사업계획서 작성도 간편해진다. 지자체 담당공무원이 인허가업무 처리시에 인허가 관련법령, 필요서류 등을 처리화면에서 제공해 신속하고 정확한 업무처리도 가능하다. 민원신청을 완료하면 진행상황 알림서비스(ex;카카오톡)가 제공되고, 기업인·지자체 공무원의 모바일기기에서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산업부는 기업인들이 최적의 입지를 쉽고 빠르게 찾고, 지자체 공무원의 인허가 처리 부담을 경감해 인허가기간(평균 3개월 이상→30일 이내)이 단축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향후에도 팩토리온 시스템개선 및 관련 제도개선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밴드 PDF

0 / 1000
ad광고추천제품

많이 본 뉴스

1991년 창간  산업종합저널

1991년 창간 산업종합저널

[통권 345호]
제30 - 07월

e-Book 보기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

추천제품

1/8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