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30(금)

산업종합저널

e-book

검색 폼

소공인 지능형(스마트)공방 지원 경쟁률 4.8:1 기록

시범사업 통해 표준모델 발굴, 2025년까지 1만 개 확산

소공인 지능형(스마트)공방 지원 경쟁률 4.8:1 기록 - 산업종합저널 스마트팩토리

10인 미만의 소규모 제조업체에 지능형(스마트)기술을 보급하는 지능형(스마트)공방 모집에 289개사 몰려, 4.8: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정부는 9월 중 최종 60개사 내외를 선정하고, 기초 단계 스마트기술 도입과 공정 개선 등 지원을 하기로 했다.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소공인 스마트공방 기술보급’ 사업(이하 스마트공방)은 소공인(10인 미만 제조업)이 스마트기술(IoT, AI 등)로 수작업 위주의 제조공정을 개선(부분 자동화, 생산관리시스템 도입 등)하도록 지원해 소공인의 생산성과 품질 향상을 촉진하는 사업이다.

상반기에는 이미 20개 소공인을 선정해 사업 추진 중에 있다. 지난 7월 발표된 ‘한국판 뉴딜 종합 계획’에도 디지털 뉴딜 과제(3차 추경)로 반영돼 다음달 중 최종 60개를 추가 선정해 스마트기술 도입 비용을 기업당 최대 5천만 원까지 지원한다.

스마트공방 선정에는 전국 17개 시·도에서 21개 제조업종의 다양한 분야 소공인이 신청하고, 경쟁률이 상반기(2:1)의 2배가 넘는 등 한국판 뉴딜과 디지털화에 소공인들이 높은 관심을 보였다.

지역별로는 경기 41.5%(120개), 서울 10.3%(30개), 인천 5.5%(16개) 등 수도권 지역의 관심이 많았으며, 충남 7.2%(21개), 대구·광주·대전 4.5%(각 13개) 순으로 전국 17개 시·도에서 모두 신청했다.

업종별로는 식료품 제조업 13.5%(39개), 기타제품 제조업 11.8%(34개), 금속 가공제품 제조업 9.3%(27개), 기타 기계과 장비 제조업 8.6%(25개) 순으로 신청했다.

중기부 노기수 지역상권과장은 “올해 스마트공방은 소공인의 디지털 전환을 촉진하는 마중물 사업으로 향후 우리 산업 전반의 제조혁신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며, ”올해 시범으로 지원하는 소공인 80개 사를 스마트공방 표준모델로 만들고, 2025년까지 스마트공방 1만개사 육성을 목표로 지속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밴드 PDF

0 / 1000
ad광고추천제품

많이 본 뉴스

1991년 창간  산업종합저널

1991년 창간 산업종합저널

[통권 348호]
제30 - 10월

e-Book 보기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

추천제품

1/8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