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3(목)

산업종합저널

e-book

검색 폼
윙배너
윙배너

수소충전소 구축 가속화 그린뉴딜 실현

‘범부처 수소충전소 전담조직(T/F)’이 출범했다.

환경부는 수소충전소 구축을 빠르게 전개하기 위해 ‘범부처 수소충전소 전담조직(T/F)’를 출범했다.

정부는 미래차 확산과 시장선점을 가속화하기 위해 올해 7월과 10월에 각각 ‘한국판 뉴딜 내 그린뉴딜 계획’, ‘미래자동차 확산 및 시장선점 전략’을 발표하고 이를 역점 추진하고 있다.

이번 범부처 수소충전소 전담조직(T/F)은 환경부 차관을 위원장으로 하며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산업통상자원부 등 관계부처 국장급이 위원으로 참석하고, 안건에 따라 참여하는 관계부처를 탄력 운영한다. 현재 운영 중인 ‘그린에너지 정책협의회’, ‘수소충전소 정책협의회’ 등에서 제기된 안건 중 부처 간 협업 방안도 심도 있게 논의한다.

범부처 전담조직(T/F)은 월 1회 정례회의를 갖기로 하고 지난 16일 오전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한강홍수통제소와 정부세종청사에서 첫 영상회의를 가졌다.

회의에서 전담조직은 신속한 충전소 구축을 위해, 부처 간 협업이 필요한 사항들을 중점 논의했다.

먼저 수소충전소 구축을 가속화하기 위해 수소충전소 구축 관련 인‧허가권을 한시적으로 상향(기초지자체→환경부)하는 방안을 검토했다.

그린밸트 내 수소충전소 입지 규제를 완화하는 방안과 그동안 운영 적자로 인해 수소충전소 사업에 소극적이었던 사업자(지자체‧민간)들의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수소연료 구입비를 한시적으로 지원하는 방안과 함께, 안전하고 신속하게 구축될 수 있도록 수소가스 충전설비 기밀시험의 실효성 제고 방안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홍정기 환경부 차관은 “그린뉴딜의 핵심사업인 수소충전소 구축 가속화를 위해 정부의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라며 “범부처 전담조직(T/F)에서 법령 정비, 예산 지원 등 부처 협업이 필요한 사항을 신속히 논의해 충전소 구축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밴드 PDF

0 / 1000
ad광고추천제품

많이 본 뉴스

1991년 창간  산업종합저널

1991년 창간 산업종합저널

[통권 350호]
제30 - 12월

e-Book 보기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

추천제품

1/8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