윙배너
윙배너

[뉴스그래픽] 내년 초 제조업 경기 ‘악화’ 전망

원자재 가격 상승·오미크론 확산 등 영향

[뉴스그래픽] 내년 초 제조업 경기 ‘악화’ 전망 - 산업종합저널 동향


내년 1분기 국내 제조업계의 체감경기가 원자재 가격 상승, 오미크론 바이러스 확산 등의 요인으로 인해 악화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대한상공회의소(이하 대한상의)가 최근 시행한 ‘2022년 1분기 제조업체 경기전망지수(BSI) 조사’ 결과 보고서를 보면, 내년 1분기 BSI는 올해 4분기보다 2포인트 낮은 89를 기록했다.

BSI가 100 이하면 해당 분기의 경기를 전분기보다 부정적으로 보는 기업이 많다는 의미이며, 100 이상은 그 반대다.

지난해 하반기부터 상승세를 보이던 BSI는 올해 3분기 103을 기록한 후, 2분기 연속 하락하는 모습이다. 이는 글로벌 공급망 대란과 원자재 가격 고공행진, 오미크론 바이러스 확산세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제약(112), 의료정밀(104), 조선·부품(102) 등은 100을 상회했다. 반면, 건설 비수기 영향을 받는 비금속광물(70), 원자재 가격과 공급망의 영향이 큰 정유·석유화학(82), 자동차·부품(87) 등 대다수 업종들은 부정적 전망이 우세했다.

이러한 상황에서 기업들은 내년 사업 계획 수립에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한상의 조사 결과를 보면, 내년도 사업 계획을 세우지 못한 기업이 73.2%에 달했다. 그 이유로는 ‘시장 불확실성이 커 사업 목표를 정하기 어렵다’고 응답한 비율이 60.1%로 가장 높았고, ‘위기 대응에 집중하느라 계획수립 지연’이 26.7%로 뒤를 이었다.

김현수 대한상의 경제정책팀장은 보고서를 통해 ‘피해 극복과 내수회복을 위해 원자재 가격 및 공급망 문제, 금리부담 등 경영 리스크를 최소화하는 데 정책적 역량을 집중해야 할 때’라고 제언했다.


0 / 1000


많이 본 뉴스

[뉴스그래픽] 2021년 하반기 경제 전망…‘한국 경제 회복 시작’

최근 경기선행지수와 경제심리지수가 코로나19 충격 이전 수준을 상회하고, 국내외 주요 기관들 또한 2021년 한국 경제 전망을 3.5%를 상회하는 수준으로 상향조정하면서 최근 국내 경기 개선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이에 현대경제연구원은 최근 기업 및 연구소, 금융기관 등 113개사의

[뉴스그래픽]코로나19가 불러온 '빚투'와 '영끌', 청년부채 해소 방법은?

코로나19 사태와 위험자산 투자 열풍이 청년층의 금융 상황을 궁지로 몰아넣고 있다. 하나금융경영연구소는 24일 발표한 ‘코로나 이후 청년층 부채 현황과 시사점’ 보고서를 통해 청년부채가 다른 연령대보다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최근 몇 년간 신규 차주 비중과 부채액 비율이 하락

[뉴스그래픽] 한국, 수출규모 6천억 달러 넘어선다

올해 한국 수출규모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7~19% 증가한 6천~6천100억 달러에 달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전 세계 84개국 127개 코트라 해외무역관을 활용해 바이어·주재 상사 등 의견을 종합한 결과, 품목별로 비대면 경제, 디지털 전환 수요가 급증하면서 ▲디스플레이 ▲무선통신 기기

[뉴스그래픽] 한국 수출 사상 최대 실적…무역 순위 세계 8위

지난해 한국 수출액이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미·중 무역 분쟁, 코로나19 등으로 하락세를 보였던 수출이 3년 만에 회복한 모습이다.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한 ‘2021년 연간 수출입 동향’에 따르면, 작년 총 수출액은 전년 대비 25.8% 증가한 6천445억 4천만 달러로 기존 최고치였

[뉴스그래픽] 국제유가 ’18년 이후 최고치...국내 경제에 미치는 영향은?

27일(현지시각) 뉴욕상업거래소의 7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이 배럴당 66.85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이는 5거래일 연속 상승세를 타고 ’18년 10월 29일 이후 최고치를 기록한 것이다. 이처럼 국제유가가 상승세를 타고 있는 가운데, 원유 수입국인 한국에게는 부정적인 영향을 끼칠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