윙배너
윙배너
윙배너

태양광 패널 산업, 디자인과 안전성 고루 갖춰야

2022 코리아빌드(KOREA BUILD), 제로에너지 건축 실현할 다양한 제품 선보여

전 세계적인 환경규제에 맞춰 탄소 배출량을 줄이기 위해 신축 건물 설계 시, 대체 에너지 시설 적용이 필수로 자리 잡았다.

그중에서도 가장 흔히 볼 수 있는 태양광 패널은 충분한 열에너지를 받기 위해 대부분 건물 최상층이나, 지붕 슬래브에 설치한다. 이로 인해 건물 설계 시, 건축물의 디자인적 한계와 태양광 패널의 화재 및 폐기 등의 이슈가 지목되기도 한다.

다양한 태양광 개발 기업들은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패널의 디자인을 비롯해 안전성, 효율성 등을 고루 갖춘 제품 개발에 주력 중이다.

최근 본지 기자는 고양시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열린 2022 코리아빌드(KOREA BUILD)에 참가한 태양열 에너지 관련 기업들을 만나 태양광 패널에 대한 개발 현황과 동향에 대해 알아봤다.

SKALA, 다양한 형태의 Façade(파사드) 구축 가능

태양광 패널 산업, 디자인과 안전성 고루 갖춰야 - 산업종합저널 전시회
아반시스코리아(주) 유신재 부장

이번 전시회에 참가한 아반시스코리아(주)는 건물의 입면 미관과 안전성을 겸비한 태양광 패널 스칼라(SKALA)를 소개했다.

아반시스코리아 유신재 부장은 “스칼라는 기존 한정적이던 태양광 패널을 건축 외장재에 접목한 BIPV(건물 일체형 태양광 모듈) 제품”이라며 “이를 활용해 다양한 형태의 Façade(파사드, 건물 주출입구 입면) 구축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섬유보강 콘크리트, 목재, 메쉬메탈 등 다른 건축 자재와도 혼합해 사용할 수 있어, 설계 시 디자인성과 에너지 효율을 동시에 높일 수 있다는 것이다.

또한, 열악한 태양열 입사각 조건에도 시공 형태에 따라 다양한 각도로 열을 받아낼 수 있기 때문에 건물의 에너지 밸런스를 유지할 수 있다는 게 유신재 부장의 설명이다.

유 부장은 최근 태양광 패널의 안전성과 폐처리에 대한 이슈에 대해 “스칼라는 유럽 화재테스트에서 B-s2 등급을 받아 안전성에 대한 인증을 받았다”면서 “폐처리 문제는 제품 공정 중 납과 카드뮴 등의 중금속을 배제 후, 주로 유리와 메탈을 사용해 제작하기 때문에 재활용이 가능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환경 규제로 인해 태양광 패널의 실제 적용 사례가 늘면서 우리 제품을 찾는 회사들이 많아졌다”며 “앞으로도 확실한 제로에너지 건축 실현을 위해 향후 개발에도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Rainy패턴, 강한 햇빛 반사량 줄이기 위해 자체개발

태양광 패널 산업, 디자인과 안전성 고루 갖춰야 - 산업종합저널 전시회
(주)카본프리 김철호 대표

(주)카본프리는 BIPV 시스템에 Rainy패턴(흐르는 비의 형태)을 적용한 태양광 패널 제품을 소개했다.

카본프리 김철호 대표는 “Rainy패턴은 일조권으로 인한 분쟁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표면에 맞닿는 햇빛을 산란시켜 반사량을 감소시키기 위해 자체개발 했다”고 밝혔다.

또한, 모듈식 시공 방식으로 탈부착이 가능해 시공성이 용이하며, 벽체와 패널 간의 공간을 두는 벤틸레이션(통풍, Ventilation) 구조를 채택해 온도 상승으로 인한 발전 저하나 화재 위험을 줄일 수 있다.

이 회사의 BIPV 제품은 현재 도심 내 버스 정류장, 공원 쉼터와 같은 쉘터(shelter) 뿐만 아니라, 청년주택, 오피스텔, 체육관 등에서도 적용해 활용 중이다.

김철호 대표는 “현재 태양광 산업은 걸음마 단계지만, 앞으로의 비전이 큰 시장”이라며 “전 세계적 키워드인 환경보호에 발맞춰 자체 기술의 개발과 업그레이드로 향후 경쟁력 있는 제품을 만들어 나가는 것이 카본프리의 과제라고 생각한다”고 피력했다.


0 / 1000


많이 본 뉴스

대세가 된 메타버스(Metaverse)의 근간, ‘3D 모델링’

메타버스(Metaverse)란 가상을 의미하는 메타(Meta)와 현실 세계를 의미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다. 코로나19의 여파로 일상 속에서 비대면 업무가 자리 잡으면서, 현실을 가상공간에 옮겨 놓은 ‘메타버스(Metaverse)’ 강세가 지속되고 있다. BIM(건축정보모델)과 같은 3D 프로

드론 스테이션, 배터리 문제 해결하고 응용 분야 넓힐 것

드론 상용화의 발목을 잡는 요인 중 하나는 배터리 성능이다. 농업, 물류 등 산업 분야에서 드론이 수행할 수 있는 기술은 이미 고도화됐지만, 짧은 비행시간이 상용화의 걸림돌로 지적돼 왔다. 드론의 정류장을 뜻하는 ‘드론 스테이션’은 배터리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실마리가 될 것으로 보인

[4차 산업혁명과 노인②] 노인 삶의 질 높이는 ‘에이징테크’

최근 노인의 삶의 질을 높여주는 기술인 ‘에이징테크(Aiging-tech)’가 초고령화 시대를 대비할 수 있는 미래 유망 산업으로 떠오르고 있다. 정부는 ‘제4차 저출산·고령사회 기본계획(2021~2025)’을 통해, 고령화친화기술 R&D 기본 계획을 수립하며 에이징테크 산업 활성화 방침을 내놓았다. 4

건설업계, 스마트 솔루션 통한 위험 예측·예방으로 중대재해 줄인다

내년 1월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을 앞두고, 산업안전에 대한 건설업체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건설현장에서 안전장비의 착용은 필수 요소이지만, 소수의 안전관리자가 모든 근로자를 지켜봐야 하는 탓에 안전관리에는 어려움이 생길 수밖에 없다. 이를 위해 건설업계는 IT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안

반도체 공정, 플라즈마 활용한 장비로 탄소중립에 ‘한발짝’

반도체 산업 호황과 ESG 정책 기조가 맞물리면서 반도체 공정 내 유해가스를 저감하는 가스 스크러버·어베이트먼트 장비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반도체 제조공정에서 사용되는 에칭가스에는 SF6, CF4 등의 난분해성 가스가 포함돼 있다. 이 가스는 대기 중 체류기간이 길고 지구온난화지수가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