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5(월)

산업종합저널

e-book

검색 폼

수출업체, 제품가격 경쟁력 약화 “힘들다”

구미공단 수출업체 열에 입곱, 올해 수출 기회요인 ‘비대면 경제 확산’ 꼽아

#1. 구미산단 스판덱스 제조 A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국민들이 실내 거주가 늘면서 실내복(레깅스) 수요가 급증하면서 반사이익을 일시적으로나마 받았다.

#2. 현금자동입출기(ATM) 제조 B사는 코로나 이전부터 언택트 솔루션 제시를 위한 기술개발과 제품 생산을 추진해 왔다. 창구 혁신용 비대면 디지털 데스크 출시, 고객용 Drive-Through ATM 개발, 셀프 주문용 키오스크(Kiosk, 터치스크린 방식의 정보전달 시스템인 무인단말기) 개발, 대형마켓용 SCO(Self-Check-out) 기기 개발 등으로 새로운 사업영역을 확장했다.

#3. 라면제조 C사, 냉동핫도그 제조 D사 등은 코로나 이후 집에 거주하는 시간이 늘면서 매출도 동반 상승했다.

#4. 유전 시추용 배관기자재 제조 E사는 코로나 사태로 원유수요가 급감함에 따라 주력사업 매출이 크게 줄었고, 이를 타개하기 위해 신사업으로 KF94용 마스크를 생산하고 있다.

#5. 골판지상자 제조 F사는 지난해 코로나 발생 초기 2~3개월 정도 물량이 줄었으나 이후 택배 물량이 대폭 증가하면서 매출이 상승했다. 올해도 견고한 증가세가 예상된다.

수출업체, 제품가격 경쟁력 약화 “힘들다” - 산업종합저널 이슈기획
수출관련 주요 애로사항
지난해 코로나19 확산으로 기업이 많은 어려움을 겪었다. 비대면 근무와 비대면 일상(집콕), 비대면 쇼핑 등이 늘어나면서 뉴노멀 시대로 접어들었다. 기업은 이 같은 새로운 변화를 기회로 삼으려는 움직임이 일고 있다.

국내 수출기업은 올 한해 수출하는데 있어서 가장 큰 영향력을 미칠 대내외적 기회요인으로 ‘비대면 경제의 확산(32.1%)’을 최우선으로 꼽았다. 이는 올해 수출업체의 경영계획 수립 환율은 달러 당 1천125원, 손익분기점 환율은 1천108원으로 각각 수립한 가운데 최근 환율(1월 7일 종가 기준 1천87원)이 손익분기점 수준보다 밑돌아 가격경쟁력이 떨어진 것으로 보인다.

이어 코로나19로 인한 펜트업(억눌렀던 소비가 폭발하는 현상)(26.9%), 코로나19 백신 개발(19.2%), 반도체시장의 확대(메모리/비메모리)(7.7%), 5G 상용화 및 확대(6.4%), RECP(역내 포괄적 경제동반자 협정)체결(3.8%), 한국판뉴딜(3.8%) 순으로 응답했다.

다음으로 수출금융 지원 부족(19.4%), 해외 마케팅 등 수출전문가 부족(16.4%), GVC(글로벌공급망) 붕괴(11.9%), 제품의 품질경쟁력 약화(3.0%), 기타(4.5%) 순이다. 동일업종 세계 최고기업의 경쟁력을 100점으로 봤을 때 구미산단 수출업체의 제품 경쟁력 점수를 살펴보면 기술경쟁력이 평균 84점으로 가장 높았으며, 이어 품질·디자인경쟁력 81점, 마케팅경쟁력 71점 순이다.

올해 수출 증대를 위해서 정부(지자체)가 중점적으로 추진해야 할 과제로 응답업체의 33.7%가 수출금융 지원 강화가 필요하다고 했다. 이어 코로나19 피해 기업에 맞춤형 지원(자가격리문제, 특별입국) 강화(23.3%), 내수기업의 수출전환 지원(14.0%), 온라인 B2B 거래 플랫폼에서 구미 수출업체 제품 판매지원(14.0%), 신남방·북방 등 신흥시장 개척 지원 확대(10.5%), 기타(4.7%) 순으로 답했다.

코로나19 이후 가장 유력한 미래 수출동력(신산업)으로는 29.7%가 미래차(전기·수소·자율주행)를, 이어 첨단의료·바이오헬스(27.1%), 차세대 반도체(12.7%), 이차전지(11.9%), 에너지 신산업(태양광·풍력 등)(7.6%), 로봇( 6.8%), 항공드론(4.2%) 순으로 얘기했다.

구미상의 김달호 부국장은 코로나 이후 지난해 4, 5월 구미공단 수출물량이 상당히 급감했고, 최근에는 환율 하락과 수출입화물 운송료의 대폭적인 인상 등으로 수출환경이 좋지 않았다면서, 구미공단 수출업체는 새로운 환경에 적응하고, 보다 앞선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지금도 연구‧기술 개발에 몰두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정부가 비대면 마케팅 방안을 창출해 표준모델을 업체에 보급하는 것은 물론, 수출 금융지원과 수출입화물 운송료에 대한 대폭적인 지원 등이 뒤따라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구미상공회의소는 지난해 11월 25일부터 12월 11일까지 지역 내 57개 수출업체를 대상으로 ‘2021년 구미산단 수출업체 기회요인 및 애로사항 조사’를 실시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밴드 PDF

0 / 1000
ad광고추천제품

많이 본 뉴스

1991년 창간  산업종합저널

1991년 창간 산업종합저널

[통권 351호]
제31 - 01월

e-Book 보기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

추천제품

1/8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