윙배너
윙배너
윙배너

외부 환경 영향받는 태양광 패널, ‘로봇’이 청소 뚝딱

“태양광 에너지, 설치량 늘리기보다 유지보수에 신경 써야”

자연광으로부터 에너지를 얻는 태양광 에너지 발전소는 외부의 환경에 그대로 노출될 수밖에 없다.

이러한 외부의 자극이나 위험 요소로부터 태양광 패널을 보호해야 더욱 안정적인 에너지 공급이 가능하지만, 국내에서는 아직 패널 세척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다.
외부 환경 영향받는 태양광 패널, ‘로봇’이 청소 뚝딱 - 산업종합저널 로봇
리셋컴퍼니(주) 김동환 본부장

태양광 패널에 쌓인 눈, 미세먼지, 송진 가루…무인로봇이 세척한다

2016년부터 태양광 패널 청소로봇을 통해 유지보수의 중요성을 알려온 리셋컴퍼니(주)는 사업 초기 제설 문제로 골치를 앓던 일본 시장에서 먼저 영역을 넓혀왔다.

16일 개막한 ‘2021 세계 태양에너지 엑스포’에 참가한 리셋컴퍼니(주) 김동환 본부장은 “전 국토의 50%가 폭설 지대인 일본에서 태양광 패널 관리에 대한 수요가 생겨 사업을 시작했고, 코로나19로 현재는 내수 비중 확대에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회사의 태양광 패널용 청소로봇은 레일식의 제품으로 특수브러시를 통해 제설작업이 가능하며, 미세먼지, 송진 가루, 새똥 등의 오염물질로부터 패널의 깨끗한 세척을 돕는다. 최근에는 국내 공공기관에서 수요가 커지고 있다.

김동환 본부장은 “5~6년 전까지만 해도 태양광 발전소 증축에만 급급했지만, 최근에는 유지보수의 필요성이 높아진 상황”이라며 “앞으로 태양광 유지관리(O&M) 시장에서 더욱 활약하며 패널 수거 및 재활용 시장 등으로도 영역을 넓힐 것”이라고 밝혔다.
외부 환경 영향받는 태양광 패널, ‘로봇’이 청소 뚝딱 - 산업종합저널 로봇
그린쏠라 안병섭 이사가 태양광 세척 로봇 ‘SolarCleano F1’을 움직이고 있다.

태양광 패널 미세척 및 방치, 발전량 저하해

태양광 패널 세척 장비 전문 기업인 그린쏠라의 안병섭 이사 역시 태양광 패널 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올해 3월 설립된 그린쏠라는 룩셈부르크의 한 기업이 생산하는 태양광 패널 세척 로봇을 수입해 국내에 공급하고 있다.

“일본, 유럽 등에서는 최소 1년에 1~2번씩 태양광 패널을 세척하는 것과 달리, 우리나라에서는 유지보수의 필요성을 못 느끼거나, 고가의 세척 비용으로 인해 패널을 방치하는 경우가 많다”고 말한 안병섭 이사는 이번 전시회에서 태양광 세척 로봇 ‘SolarCleano F1’을 선보였다.

안 이사에 따르면 이 제품은 하루에 대략 5천 평까지의 태양광 패널을 세척할 수 있으며, 이는 약 30명이 해야 하는 노동 수준이다. 주기적으로 패널 청소를 하지 않으면 매연, 황사, 미세먼지 등으로 인해 심하면 태양광 발전량이 35%까지 저하된다.

안 이사는 “사람이 패널 위에 올라가 청소를 하면 사고나 패널 파손의 위험이 있는데, 로봇을 활용하면 인건비를 들이지 않고도 효율적으로 발전량을 유지할 수 있다”며 향후 태양광 패널 세척로봇 시장이 점차 확대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0 / 1000


많이 본 뉴스

대세가 된 메타버스(Metaverse)의 근간, ‘3D 모델링’

메타버스(Metaverse)란 가상을 의미하는 메타(Meta)와 현실 세계를 의미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다. 코로나19의 여파로 일상 속에서 비대면 업무가 자리 잡으면서, 현실을 가상공간에 옮겨 놓은 ‘메타버스(Metaverse)’ 강세가 지속되고 있다. BIM(건축정보모델)과 같은 3D 프로

드론 스테이션, 배터리 문제 해결하고 응용 분야 넓힐 것

드론 상용화의 발목을 잡는 요인 중 하나는 배터리 성능이다. 농업, 물류 등 산업 분야에서 드론이 수행할 수 있는 기술은 이미 고도화됐지만, 짧은 비행시간이 상용화의 걸림돌로 지적돼 왔다. 드론의 정류장을 뜻하는 ‘드론 스테이션’은 배터리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실마리가 될 것으로 보인

[4차 산업혁명과 노인②] 노인 삶의 질 높이는 ‘에이징테크’

최근 노인의 삶의 질을 높여주는 기술인 ‘에이징테크(Aiging-tech)’가 초고령화 시대를 대비할 수 있는 미래 유망 산업으로 떠오르고 있다. 정부는 ‘제4차 저출산·고령사회 기본계획(2021~2025)’을 통해, 고령화친화기술 R&D 기본 계획을 수립하며 에이징테크 산업 활성화 방침을 내놓았다. 4

건설업계, 스마트 솔루션 통한 위험 예측·예방으로 중대재해 줄인다

내년 1월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을 앞두고, 산업안전에 대한 건설업체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건설현장에서 안전장비의 착용은 필수 요소이지만, 소수의 안전관리자가 모든 근로자를 지켜봐야 하는 탓에 안전관리에는 어려움이 생길 수밖에 없다. 이를 위해 건설업계는 IT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안

반도체 공정, 플라즈마 활용한 장비로 탄소중립에 ‘한발짝’

반도체 산업 호황과 ESG 정책 기조가 맞물리면서 반도체 공정 내 유해가스를 저감하는 가스 스크러버·어베이트먼트 장비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반도체 제조공정에서 사용되는 에칭가스에는 SF6, CF4 등의 난분해성 가스가 포함돼 있다. 이 가스는 대기 중 체류기간이 길고 지구온난화지수가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