윙배너
윙배너

[산업+Culture] 희토류 전쟁, 영화 속 이야기만은 아니야

“와칸다 포에버”, 희귀 금속을 구하기 위한 끊임없는 무역전쟁

* 주의! 글의 특성상 스포가 있습니다!

"위기의 시기에 현명한 자는 다리를 세우고, 어리석은 자는 벽을 쌓는다"

[산업+Culture] 희토류 전쟁, 영화 속 이야기만은 아니야 - 산업종합저널 동향
(출처=네이버 영화)

와칸다는 전세계에서 유일하게 최대 희소 자원인 비브라늄을 보유하고 있는 국가다. 높은 강성과 연성을 가질 뿐만 아니라 에너지를 흡수해 방출할 수 있는 특이 성질을 가지고 있어 강력한 무기와 기술을 개발하는데 핵심원료로 사용된다. 비브라늄의 강력한 특성으로 와칸다는 이를 노리는 주변 국가들로부터 항상 위협을 받아왔다.

티찰라 왕(채드윅 보스만) 재위 당시는 강력한 국력으로 주변국들의 공격을 대응했지만 블랙팬서 죽음 이후에 와칸다는 위기를 겪게 된다. 한편 탐지기를 통해 수중에 비브라늄이 매장돼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CIA는 채취를 위해 수중탐사를 시도하다 해저 세계인 탈로칸 군대의 공격을 받아 전원 사망하게 된다.

"비브라늄의 위험보다는 여러분의 지닌 잠재적 위험 때문이죠‧‧‧지금은 국상 중이지만 와칸다가 나라를 지킬 능력도 없다고 생각하지 마시오"

[산업+Culture] 희토류 전쟁, 영화 속 이야기만은 아니야 - 산업종합저널 동향
(출처=네이버 영화)

[산업+Culture] 희토류 전쟁, 영화 속 이야기만은 아니야 - 산업종합저널 동향
(출처=네이버 영화)

탈로칸 종족은 왕비인 라몬다와 티찰라의 여동생인 슈리를 찾아와 와칸다에 의해 비브라늄이 세상에 공개돼 탈로칸이 위협받고 있다며 비브라늄 탐지기를 개발한 과학자를 찾으라고 엄포한다. 와칸다에 의해 과학자를 알아낸 탈로칸은 와칸다 종족에게 동맹을 제안하지만 와칸다가 이를 거절한다. 이 과정에서 라몬다 왕비가 사망하게 되면서 두 왕국의 전쟁이 시작된다.

라몬다 왕비의 사망으로 다시 혼란을 겪게 된 와칸다는 그들과의 전쟁에서 승리하기 위해 티찰라 왕을 블랙팬서로 만들었던 심장 모양 허브를 재현해내기로 한다. 탈로칸 왕국에서 가져온 섬유를 통해 심장 모양 허브를 구현하는데 성공한 슈리는 이를 복용하고 블랙팬서가 된다.

[산업+Culture] 희토류 전쟁, 영화 속 이야기만은 아니야 - 산업종합저널 동향
(출처=네이버 영화)

영화 속에 등장하는 비브라늄은 우주금속으로 강성이 높으며 연성과 인성 또한 높아서 강력한 무기를 제작하는데 필수적인 광물로 소개된다. 현실에서 비브라늄이 존재하지는 않지만 희토류를 구하기 위해 침략과 전쟁을 감행하는 모습은 기술패권 시대인 지금의 모습과 크게 다르지 않다.

전세계 주요국가들은 기술패권 경쟁에서 승리하기 위한 반도체 및 2차 전지 등 주요 품목에 들어가는 핵심원료를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이로 인해 발생하는 국가들 간 갈등은 영화 속 물리적인 전쟁과는 또 다른 차원의 전쟁임은 분명하다. 영화 속 강력한 무기 제작을 위한 비브라늄 전쟁과 같이 현실에서도 방위산업을 포함한 전산업에 요구되는 희소 자원 확보를 위한 무역전쟁은 계속적으로 이어질 것이다.


0 / 1000


많이 본 뉴스

[산업+Culture] ‘도라에몽’이 우리 곁에 나타날 수 있을까?

일본의 국민 캐릭터 ‘도라에몽’은 노진구(일본명 노비 노비타)의 친구이자 조언자다. 타임머신을 타고 온 도라에몽은 각종 미래 도구들로 노진구가 겪는 어려움을 해결해 준다. 다만, 단순히 도구를 이용해 문제를 해소하는 것이 아니라 “남들은 다 하는데 너만 못하는 건 절대 없어”와 같이

[산업+Culture] 산업의 한축 외국인 근로자…불법체류, 되돌아봐야

공장과 막노동판을 기웃거리며 살아온 백수 방태식(김인권). 친구 용철(김정태)의 조언으로 자신을 중앙아시아 부탄 출신의 노동자 ‘방가’로 위장한 뒤, 의자 생산 공장에 취업한다. 영화 ‘방가? 방가!’는 외국인 노동자로 위장 취업한 방태식과 같은 공장에 다니는 불법체류 노동자들과의

[산업+Culture]로봇 시대, 당신의 ‘일’은 안전한가

한때 신기하고 생소하던 '로봇'은 우리 생활 곳곳에서 공존하고 있다. 산업형 로봇이 전투용·의료용 등으로 확대되고, 지능형·감정형 로봇이 사람들의 일터와 가정 속으로 들어왔다. 심지어 발전을 거듭하는 인공지능 기술이 더해져 사람들에게 '상호작용 한다'는 감각까지 심어준다. 4차 산업혁명

[산업+Culture]영화 속 제조업은 왜 꿈도 희망도 없나

제조업은 경제의 뼈대를 구성하는 중요 산업이다. 한국의 급격한 경제 성장은 제조업 인적자원에 전적으로 의존했다. 산업화 초기 경공업 육성 전략에서 중화학공업 육성으로, 다시 시장 중심의 혁신 제조업으로 변화하는 과정에서 풍부한 인적 자원이 핵심 역할을 했다. 최근 한국 제조업과 인

[산업+Culture] ‘순살아파트’ 파장↑, 당신의 보금자리는 안전하십니까

올 8월 개봉한 영화 ‘콘크리트 유토피아’는 대지진으로 인해 모든 콘크리트가 무너지고 하루침에 폐허가 된 도시를 무대로 활용한다. 서울에 건축된 신축 아파트를 비롯한 모든 건물들은 지진으로 무너지고, 유일하게 남은 황궁 아파트로 외부 생존자들이 모여들면서 인물들의 생존기를 담은 본격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