윙배너
윙배너

LS에코에너지, 영국 해저케이블 사업 부지 협상 돌입

LS에코에너지, 영국 해저케이블 사업 부지 협상 돌입 - 산업종합저널 에너지
사진 11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시 GIG 본사에서 LS에코에너지와 GIG 관계자들이 해저케이블 사업 부지 임대를 위한 우선협상권을 확보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LS에코에너지(대표 이상호)가 영국 해저케이블 사업 부지 확보를 위한 협상에 돌입했다고 12일 밝혔다.

LS에코에너지는 북동부 타인(Tyne)항으로부터 부지 임대를 위한 우선협상권을 확보했다. 항만을 포함해 약 15만 4천711㎡(4만6천800평) 규모다. LS에코에너지는 연내 부지 임대조건 등 협상을 완료할 계획이다.

이번 협상은 영국의 에너지 분야 투자사인 GIG(Global Interconnection Group)社와 공동으로 진행한다. GIG는 수 조원 대의 영국과 아이슬란드간 해상그리드(해저케이블 연결)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상호 LS에코에너지 대표는 “유럽에서 현지화에 성공한다면 경제성을 확보하여, 영국은 물론 인근 국가들에 공급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유럽은 해상풍력발전을 2023년 30GW에서 2050년 300GW 규모로 확대할 계획이다. 업계에서는 발전 계획에 비해 해저케이블 공급량이 절대적으로 부족할 것으로 보고 있다.

회사 측은 “보조금 확대와 더불어 안보 이슈로 인한 특정 국가 제품의 배제 등도 현지화에 유리하게 작용하는 요소가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LS전선은 LS에코에너지, LS마린솔루션 등과 협력, 북미와 유럽, 아시아 등을 중심으로 해저 사업 확대를 적극 추진하고 있다.


0 / 1000


많이 본 뉴스

사무 업무 자동화하는 RPA에 AI 결합, “근본적인 업무 방식 변화할 것”

“RPA와 AI의 결합은 업무의 근본적인 방식을 변화시킨다. 이제 인사 담당자는 지원자의 이력서를 하나하나 살펴볼 필요 없이, 커피 한 잔 마시며 AI가 정리한 ‘적합한 지원자 리스트’를 확인하면 된다” 그래햄 쉘든(Graham Sheldon) 유아이패스 최고제품책임자(이하 CPO)는 11일 포시

‘고객과 공감하는 AI’가 만드는 미래스마트홈

LG전자가 세계 최대 가전·IT 전시회 CES 2024에서 진화된 인공지능이 만드는 미래의 스마트홈을 선보인다. LG전자는 다양한 센서로 생활을 데이터화하고 고객의 말과 행동은 물론 감정까지도 감지해 고객이 필요한 것을 먼저 알아내 솔루션을 제안하는 '고객과 공감하는 AI'가 만드는 스마트

안전 문화 확산 나선 현대위아

현대위아가 다음 달 안전교육센터의 문을 열고 안전 문화 확산에 나선다. 현대위아는 6월 중 경상남도 창원시 본사 내에 체험형 안전교육센터를 개소할 예정이라고 23일 밝혔다. 안전교육센터는 모든 사람에게 높은 수준의 안전 교육을 제공하는 공개 교육 시설이다. 현대위아는 본사 내 직원

라이젠코리아, 에너리스㈜에 고품질 모듈 솔루션 제공

라이젠코리아(RISEN KOREA)는 에너리스㈜가 진행하는 대규모 지붕태양광 프로젝트에 10MW 고품질 라이젠에너지(RISEN ENERGY) 모듈을 공급했다. 25일 라이젠코리아에 따르면, 지붕태양광 프로젝트는 국내 20개 이상의 다양한 지역에 시공 예정이다. 각 지역의 기후조건, 지역적 특성, 건축물의

SEW유로드라이브(SEW-EURODRIVE), 아우디 브뤼셀 공장에 이중트랙 전기화 모노레일 시스템 제공

전기 모터 및 인버터 기술 제조 전문 글로벌 기업 SEW유로드라이브(이하 ‘SEW-EURODRIVE’)가 브뤼셀에 위치한 Audi 공장에 이중트랙 전기화 모노레일 시스템인 MAXOLUTION ® 솔루션을 제공했다고 21일 밝혔다. 브뤼셀에 위치한 Audi 공장에서는 아우디 브뤼셀(AUDI BRUSSELS S.A./N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