윙배너
윙배너
윙배너

코로나19 확산에 감염병 치료 핵심시설 음압병동 기술개발 활기

이동·조립식 음압병동 특허출원비율 가장 높아

코로나19 확산에 감염병 치료 핵심시설 음압병동 기술개발 활기 - 산업종합저널 동향
음압병동에 적용되는 주요 기술_▲이동·조립식 음압병동=에어프레임을 활용한 에어텐트, 사전 제작형 모듈식 병동, 조립식 컨테이너 등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는 지역으로의 이동 및 설치가 용이하고, 병실의 확장이 가능하도록 한 병실 ▲공기조화기술=센서를 통해 측정된 공기압 수치를 토대로 환자 수용공간 내부 기압이 항상 외부 보다 낮도록 공압장치 제어 ▲공기정화기술=병동 내의 공기나 비말에 포함된 바이러스 등을 다중 필터에 의한 여과, UV(자외선) 및 플라즈마 조사, 약품 분사 등으로 정화해 안전하게 배출 하는 기술 ▲병실 원격제어기술=생체데이터 측정장치 등을 이용해 병실 내부에 거주하는 환자의 건강상태를 외부에서 모니터링하고 냉·난방, 환기 등 병동 내부를 제어하는 기술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확진자 증가와 함께, 이들을 격리 치료하기 위한 시설인 음압병동에 대한 특허출원이 지난해 큰 폭으로 증가했다.

음압병동은 내부 기압을 외부보다 낮게 유지시켜 병동 내의 공기나 비말 등에 포함된 바이러스가 외부로 배출되지 않도록 차단하고, 내부 공기는 필터 등으로 정화해 안전하게 배출하는 시설로써,. 국가가 지정·운영하는 감염병 환자를 치료하기 위한 필수 의료시설이다.

현재 29개 의료 기관에 161개 병실이 구축돼 있다. 질병관리청에서 추가로 83개 병실을 확충하고 있으나, 특정 지역에 확진자가 급증할 경우 이들 병실만으로는 환자 수용에 한계가 있을 수 있다는 점에서, 향후 이동·조립식 음압병동 관련 특허 출원은 계속 증가추세를 보일 것으로 예측된다.

23일 특허청에 따르면 최근 10년간 음압병동 관련 특허출원 동향을 분석한 결과, 2011년부터 2019년 동안 연평균 2~3건에 머무르던 특허출원이 코로나19 펜데믹이 시작된 2020년 총 63건으로 급증했다.

이는 지난 2011년부터 2019년까지 9년간 출원된 건을 모두 합친 것(23건)에 비해서도 2.7배에 달한다.

음압병동 기술유형별 특허출원 현황을 보면, 이동·조립식 음압병동 관련 출원이 54.7%(47건)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이어서 병실 내부기압을 제어하는 공기조화 관련 출원이 22.1%(19건), 필터, 약품, 자외선 등을 이용해 바이러스와 세균을 제거하는 공기정화 관련 출원이 19.8%(17건), 병실의 원격제어 관련 출원이 3.4%(3건)로 뒤를 이었다.

특히, 이동·조립식 음압병동 관련 출원은 에어프레임을 활용한 에어텐트, 사전 제작형 모듈식 병동, 조립식 컨테이너 등 이동 및 설치가 쉽고 병실의 확장이 가능하다.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에 따른 음압병동 부족사태에 대응하기 위해 관련 출원이 활발한 것으로 분석된다.

음압병동 기술의 특허 출원인 유형을 보면 중견·중소기업이 51.2%(44건)를 출원해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다음으로 개인이 32.6%(28건), 대학·연구소가 12.8%(11건) 순으로 출원했다. 내국인이 98.8%를 차지했고 외국인 출원은 1.2%(1건)에 불과해 내국인 출원이 압도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일반적으로 음압병동은 건축·시공과 연계되기 때문에 국내 중소기업의 출원이 활발한 것으로 보이며, 여기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산업계의 기술혁신 노력이 더해진 결과로 해석된다.

특허청 의료기술심사과 신현일 심사관은 “진단키트, 드라이브 스루 등 코로나19에 민첩하게 대응하는 한국의 혁신적인 의료기술에 대해 세계의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면서, “향후 음압병동과 같이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는 의료기술의 혁신 성장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식재산 정보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0 / 1000


많이 본 뉴스

공침법 이용한 고체전해질 대량생산 신기술 개발

하윤철 박사팀이 고가의 황화리튬 사용 없이 황화물계 고체전해질 대량합성 공정을 개발하는데 성공했다. 한국전기연구원(이하 KERI) 차세대전지연구센터 하윤철 박사팀이 고가의 황화리튬을 사용하지 않고 습식 공정의 일종인 공침법(Coprecopitation method)을 이용, 전고체전지

[Scientist] 카이스트 정원석 교수, 뇌·인지과학 연구 분야에 새로운 돌파구 마련

카이스트(KAIST) 생명과학과 정원석 교수 연구팀이 한국뇌연구원 박형주 박사팀과 공동으로 뇌에서 시냅스가 제거되는 새로운 방식을 성인의 뇌에서 규명하면서 뇌·인지과학 연구 분야에 새로운 돌파구를 마련했다고 인정받아 지난해 말, 국제학술지 ‘네이처(Nature)’에 공개되기도 했다.

무선 기술의 놀라운 진화, 장수말벌 추적 꿀벌 보호

온세미컨덕터는 19일 캐나다의 원격 측정기술 기업인 로텍(Lotek)과 함께 자사의 맞춤형 하이브리드 회로 기술을 활용해 장수말벌을 추적 및 퇴치가 가능해졌다고 발표했다. 양봉업계의 피해를 막는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생태계에 새로운 종의 출현은 막대한 영향을 줄 수 있다. 북미에서

글로벌 구독경제 생필품에서 B2B 거래까지 확장, 해외진출도 '구독 경제'로

구독경제(Subscription economy)란 일정 금액을 지불하고 원하는 상품에 대해 주기적으로 정보나 서비스를 제공받는 비즈니스다. 사용자 데이터를 기반으로 개인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큐레이션: curation)한다는 점이 전통적인 구독 서비스와의 차이점이다. 소유보다는 효용을 중시하는 소비 트렌드와 클

환경호르몬 문제로 규제받는 가소제 대체제 찾았다

기존 식물유 가소제는 환경호르몬 문제로 규제되고 있는 프탈레이트 가소제를 대체할 수 있지만, 원료 비용이 많이 들고 품질 유지가 어려워 일본 등 해외로부터의 수입에 의존하고 있다. 하지만, 세계 최초로 효소 촉매를 이용한 식물유 가소제 개발을 통해 기존 프탈레이트 가소제를 대체할 수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