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지식퀴즈

[산업지식퀴즈] AI가 도출한 알고리즘의 과정을 분석하는 이것은?

인공지능(AI, Artificial Intelligence)의 개발이 활발해지면서 AI가 더 복잡한 업무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이때 빅데이터에 기반한 알고리즘의 분석과정이 필요해졌는데요. 알고리즘이 도출한 결과의 복잡한 과정을 분석하기 위해 ▲복잡성(Complexity) ▲범위(Scope) ▲독립성(D

전자
박윤서 기자
2022.09.27

[산업지식퀴즈] 여행·물류 등 사용자 맞춤형 차량인 '이것'은

전기차, 자율주행차에 이어 '이것'의 등장으로 최근 자동차 업계에 새로운 물결이 흐르고 있습니다. '이것'은 특정 목적에 맞춰 공간을 재배치하고 활용하는 자동차를 일컫습니다. 이제까지 자동차 설계를 운전자 중심으로 했다면, '이것'은 공간을 중심축으로 설계합니다. 여행이나 물류,

동향
강현민 기자
2022.09.20

[산업지식퀴즈] 전기화학 기술 통해 그린 수소 생산하는 ‘이것’은?

‘이것’은 99.99%의 고순도 그린 수소를 생산하는 기술인데요. 물을 전기 분해해 이온을 분리막으로 이동시켜 수소와 산소를 생성합니다. 그러나 ‘이것’은 친환경 기술로 주목받고 있지만, 상용화를 위해서는 생산 단가를 낮춰야 하는 과제가 있는데요. 이는 천연가스가 원료인 메탄 개질에

화학
박유라 기자
2022.09.13

[산업지식퀴즈] 공장 내 발생하는 분진 및 미립자 포집하는 ‘이것’은?

‘이것’은 주로 공장 굴뚝에서 나오는 매연 및 미립자를 막기 위해 설치되고 있는데요. 최초 용도로는 보일러 가스 속에 포함된 미립자를 제거하는 데 사용했죠. ‘이것’의 종류는 중력, 여과, 관성·원심력, 음파, 세정 등을 활용한 장치들이 있습니다. 특히 세정에 의한 장치는 화학공장을 비롯한

장비
김아라 기자
2022.09.06

[산업지식퀴즈] 리튬 이온 배터리 화재 발생의 원인으로 꼽히는 이것은?

빠른 충전과 가벼운 무게로 다양한 전자제품에 사용되는 리튬 이온 배터리는 양극과 음극, 리튬 이온의 이동을 돕는 전해액, 양극과 음극을 분리하는 분리막으로 이뤄졌는데요. 배터리는 리튬 이온의 이동으로 작동합니다. 충전과 방전의 반복으로 리튬 이온이 양극표면에 쌓이면 금속 결정이 나뭇

소재
박윤서 기자
2022.08.30

[산업지식퀴즈] 전기차 보급 확대안 담은 미국의 '이 법'은

지난 16일 미국에서는 조 바이든 대통령의 서명으로 '이 법'이 발효됐습니다. 특히, 기후 변화 대응이 핵심인 이 법안에는 전기차 보급을 촉진 하겠다는 계획이 담겼는데요. 전기차 구매자에게 최대 7천500 달러(약 984만 원)의 세제 혜택을 주고, 2030년까지 미국 내에서 판매한 신차

정책
김아라 기자
2022.08.23

[산업지식퀴즈] 이차 전지 일종으로 에너지 밀도가 높은 ‘이것’은?

‘이것’은 재충전 사용이 가능하며, 1970년대 미국 뉴욕 빙엄턴 대학교의 스탠리 휘팅엄 교수와 엑슨에 의해 처음 제안됐습니다. 특히, 가볍고 용량이 크며 일반 전지에 비해 2배 이상 높은 3.0~3.6V의 전압을 가져, 호환 가능한 전지 중 에너지 밀도가 가장 높습니다. 양극과 음극 사이에 유

전기
김지성 기자
2022.08.16

[산업지식퀴즈] 실물을 가상세계에서 동일하게 구현하는 ‘이 기술은?

‘이것’은 현실에 존재하는 사물이나 공간을 가상세계에서 구현하는 기술을 뜻하는데요. 디지털 공간에서 모의시험을 통해 현실에서 발생할 수 있는 문제를 예측하고 예방할 수 있습니다. 현실세계의 상태를 가상세계에서도 동일하게 구현해 쌍둥이라는 의미를 포함하는 ‘이것’은 가상에서 독립된

전자
박윤서 기자
2022.08.09

[산업지식퀴즈] 대기업 탐욕으로 인해 물가 상승을 가중시킨다는 뜻을 지닌 ‘이것’은?

‘이것’은 대기업들이 탐욕으로 상품 및 서비스 가격을 과도하게 올려 물가 상승을 가중시킨다는 의미인데요. 최근 미국 물가가 40여 년 만에 치솟자 당국 정치계에서 해당 용어가 거론되기 시작했습니다. 특히, ‘이것’은 기업이 높은 물가상승률을 틈 타 가격을 인상하기 때문에 소비자는 이를

동향
김지성 기자
2022.08.02

[산업지식퀴즈] 유기섬유를 적당한 온도로 열처리 후 결정화시킨 ‘이것’은?

‘이것’은 유기 섬유를 비활성 기체 속에서 적당한 온도로 열처리 후, 결정화시킨 섬유인데요. 이는 100여 년 전 전구를 발명한 토마스 에디슨에 의해 발견됐습니다. ‘이것’의 특징은 가열 과정에서 산소, 수소, 질소 등의 분자가 빠져 중량이 감소되면서 알루미늄보다 가벼워집니다. 특히,

소재
박재영 기자
2022.07.26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