윙배너
윙배너

[뉴스그래픽]전기버스에 밀린 수소버스…올해 400대 보급한다

가격·인프라·보증기간 차이 커

[뉴스그래픽]전기버스에 밀린 수소버스…올해 400대 보급한다 - 산업종합저널 동향


정부가 올해 수소버스 400대 보급을 위한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오는 2030년까지 수소상용차(버스나 트럭 등) 3만 대 도입을 위한 지원 사업의 일환이다.

수소 생태계 기반을 닦기 위해선 수소상용차 도입이 절실하다. 그러나 같은 친환경 차량인 전기버스와 비교해 가격, 인프라 등에서 밀리면서, 보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14일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는 이런 내용이 담긴 ‘수소연료전지시스템 구매지원 시범사업’을 발표했다.

지난해 말 기준 보조금을 받고 국내에 보급된 수소상용차는 총 288대(버스 283, 화물 5)다.수소경제 이행 기본계획에 따라 2030년까지 수소상용차는 3만 대까지 보급될 계획이다.

다만, 수소버스 도입은 좀처럼 쉽지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당초 수소상용차 보급 목표는 2022년까지 2천 대 규모였으나, 보급 부진으로 211대 까지 대폭 줄었다.

보급이 부진한 원인으로 산업부는, 수소버스가 전기버스보다 가격이 높고 충전 시설과 같은 인프라가 부족하다는 점을 지목했다.

수소버스 한 대 가격은 약 6억3천만 원으로 전기버스보다 약 2억 원 가량 가격이 높다. 충전소의 경우 전기차는 20만 개소가 설치돼 있지만, 수소는 163곳으로 한참 아래다.

보증기간이 짧은 것도 보급이 더딘 원인으로 꼽았다. 전기버스는 9년에 90만km를 보증하지만, 수소버스는 5년 50만km로 보증기간이 상대적으로 짧다.

정부가 수소버스 확대로 얻고자 하는 것은 생태계 기반 확보다. 버스나 트럭 등 수소상용차 보급이 확대되면 관련 인프라나 수소에너지 수요가 덩달아 증가하고, 이는 수소경제의 밑거름이 될 것이라는 생각이다.

기후 대응 차원에서도 수소버스 도입은 필요하다. 차종별 연간 온실가스 배출량(t)의 경우 버스는 62.6으로 배출량이 승용차(3.9)의 16배에 달한다.

또한, 자동차 산업 경쟁력 확대 차원에서도 보급을 늘릴 필요가 있다는 취지다. 최근 외국산 저가 전기버스의 시장 점유율이 높아지고 있어서다. 수소버스의 경우 핵심 부품 국산화율이 99%에 달한다.

이번 사업에서 산업부는 수소업계와 함께 ▲연료 전지시스템 구매지원 보조금 ▲무상 안전 특별점검 서비스 ▲보증 기간 연장(9년 90만km) 등의 지원책을 내놨다.


0 / 1000


많이 본 뉴스

[뉴스그래픽] AI 고도화로 대체될 직업은?

챗GPT의 충격적인 등장으로, 코로나19 발병 이후 메타버스에 꽂혀있던 우리의 시선은 어느새 AI를 향하고 있다. IT업계를 넘어 각종 산업계, 심지어 행정·법조계에까지 AI의 영향력이 미치면서 인류는 ‘AI가 우리의 삶을 어디까지 바꿀 것인가’에 대해 연일 토론을 이어가고 있다. 우리금융

[뉴스그래픽]인공지능 생태계 독점 우려…“국내 기업 적극 지원해야”

최근 인공지능(이하 AI) 생태계가 폐쇄적으로 변화하고 있다. 이에 국내 기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해야 한다는 제언이 나왔다. 한국수출입은행이 지난달 25일 발표한 ‘2023년 인공지능 글로벌 트렌드(이하 보고서)’는 ‘최근 AI 생태계는 글로벌 빅테크 기업 중심으로 빠르게 독점화 중이며, 주류

[뉴스그래픽]SEMI, 내년 '반도체 장비' 시장 1천억 달러 돌파" 전망

글로벌 반도체 장비·재료 관련 산업 협회인 SEMI가 내년 반도체 장비 시장이 크게 반등하며 매출액 1천 억 달러를 넘어설 것으로 내다봤다. 특히 올해 판매가 부진했던 D램과 낸드 장비 매출이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일 전망이다. SEMI는 최근 발표에서 올해 전 세계 반도체 장비 매출액은 전

[뉴스그래픽]부진 빠진 공작기계…32개월 만 수주 2천억 원 하회

공작기계 시장이 글로벌 금리 인상, 유가 상승, 중국경기 둔화, 해외 수요 감소 등으로 부진에 빠졌다. 한국공작기계산업협회가 1일 발표한 ‘2023년 8월 공작기계 시장동향(이하 보고서)’에 따르면 공작기계 수주는 32개월 만에 2천억 원을 하회했다. 올해 8월 공작기계 수주는 지난달보다

[뉴스그래픽] 글로벌 반도체 산업, "하반기 반등 전망"

올해 하반기부터는 글로벌 반도체 산업이 회복세를 보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SEMI)는 반도체 전문 조사기관인 테크인사이츠와 공동 발행하는 반도체 제조 모니터링 보고서(SMM)를 통해 "현재 글로벌 반도체 산업의 위축된 분위기는 2분기에 다소 완화될 것이며 3분기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